로딩로딩중

대구 도시철도 엑스코선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프로젝트.png
이 문서는 나무위키 철도 프로젝트 · 나무위키 대경권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

개통·개업하지 않은 구간이 있습니다.

이 구간에 대한 서술은 참고하기 위해서만 사용하시기 바라며, 서술을 잘못 이해하여 발생하는 피해는 나무위키에서 책임지지 않습니다. 아울러 공사가 무산되거나 계획이 취소된 경우 틀:계획취소로 바꿔 주시기 바랍니다. 개통이 되면 틀을 제거해주시기 바랍니다.

  • 명칭: 대구 도시철도 엑스코선

  • 공사 구간: 수성구민운동장~이시아폴리스 구간

  • 진행 상황: 구상중

  • 개통 예정일: 2025년


파일:대구도시철도엑스코선.jpg

大邱都市鐵道 EXCO線 / Daegu Metro EXCO Line

대구 도시철도 엑스코선

운영기관

대구도시철도공사

영업거리

12.4km

궤간

850mm

차량

모노레일

역수

14 (1단계 구간)

전기

직류 1,500V

신호

ATC,ATO

표정속도

차량사업소

지상구간

전구간 예정

개통

2026년 예정


1. 개요2. 노선3. 차량4. 역할과 한계5. 트리비아6. 역 목록

1. 개요[편집]

대구도시철도공사에서 계획하고 있는 노선. 노선색은 연두색. 차기 대구 도시철도의 노선이 될 가능성이 아주 높은 노선이기 때문에 4호선이라는 명칭이 부여될 줄 알았으나, 대구도시철도 구축계획안에서 엑스코선을 연두색으로 표시하였으므로 대구도시철도 노선 색상 규칙[1]에서는 5호선의 노선색을 사용하고 있다.[2] 다만 색상의 순서만 바꾼 것이기 때문에 엑스코선을 5호선이라 부르는 것은 아직까지 시기상조라 볼 수 있다. 순환선이 5호선으로 바뀔 수 있기 때문.

이후 주민공청회, 대구시의회 의견 수렴 등을 통해 도시철도 연장사업 밑그림을 그리고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을 국토교통부에 제출하기로 결정했으며, 예비 타당성 조사와 기본 설계를 거쳐 사업비 7천 6백억원, 국비 60%의 지원을 받아 2017~18년에 착공될 예정이었다.# 하지만 2018년 1월까지도 예비 타당성 조사를 신청했다는 뉴스가 아직 나오지 않고 있어 일정이 미뤄질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대구시 관계자는 "오는 4월 국토부에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사업으로 신청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제발 한 번에 통과해라

하지만 1월 25일 열린 국토부 투자 심사에서 탈락하면서 오는 4월쯤 재심사를 앞두고 있다. 시에 따르면 이 사업의 B/C는 1.41로 충분히 경제성이 있다고 판단됐지만 경쟁 상대였던 부산도시철도 하단~녹산선(총사업비 1조477억원) 건설사업에 밀린 것으로 알려졌다. #

4월 30일, 국토부 투자심사 대상사업에 선정되었다. 국토부가 기재부에 예타조사를 신청 예정이다.

6월 28일, 예타 신청 관련하여 예타 지침을 지키지 않은 문제로 인해 탈락하였다.#

8월 중으로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에 선정될 예정이다.#

2. 노선[편집]

3호선 정거장인 수성구민운동장역에서 이시아폴리스까지를 연결하는 총연장 12.4km의 노선이 될 예정이다. 총 13개의 정거장이 예정되어 있다.

사실 대구도시철도 구축계획안이 나오기 전부터 계획상으론 존재하던 노선으로, 구축계획안이 나오기 전 계획에는 엑스코가 종점이었다. 그러다가 검단동 개발이 거의 확정되고 연경지구와 이시아폴리스권의 교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북편으로 더 연장하게 되었다.

2018년에 먼저 착공되는 구간은 수성구민운동장역~이시아폴리스 구간일 것이라고 예상되었으나, 일정이 자꾸 늦어지는 분위기라 정확한 착공 시기는 아직 미정으로 보는게 맞을 것으로 보인다

3. 차량[편집]

3호선처럼 모노레일이다. 그러나 2017년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권영진 대구시장이 3호선(모노레일) 형태나 트램 방식으로 추진할 것을 밝혔기에 앞으로 어떤 차량이 도입될지 불투명해진 상태다. 관련 기사. 권영진 시장이 엑스코선은 모노레일방식으로 추진한다고 확정 발표했다.#

엑스코선의 모노레일 확정으로 4호선은 한참 뒤에나 시작될 장기계획으로 밀려난데다, 권영진 시장이 대전광역시 등의 시도를 지켜본 다음 트램 도입을 결정해야 한다고 언급한 것으로 보아 대구 권트램이 발생할 가능성은 상당히 낮아진 상태.

4. 역할과 한계[편집]

예정 영업 거리는 제법 짧지만 큰 수요처를 이나 포함하고 있다.

특히 그동안 전철로 접근하기 어려웠던 경북대학교에 큰 수혜가 생기게 된다. 단, 선형상 수성구 지역의 수요는 손쉽게 확보할 수 있겠으나 달서구와 서구를 포함한 서대구에서 발생하는 통학 수요는 불확실해 보인다. 실제로 경북대에서 도심까지는 시내버스로 10~15분 거리(중앙로역~경대북문 기준 직선거리 2.5km, 도로거리 3km)에 불과할 정도로 경북대는 도심과 가까이 있는데, 현재의 선형으로는 5km를 괜히 돌아가는 셈이다. 도심에서 버스로 환승할 경우 10분 내외로 도착할 수 있는 거리를 굳이 15분이라는 시간을 추가로 소모하며 엑스코선으로 환승해 등교할 학생들이 얼마나 있을는지는 안 봐도 비디오. 결과적으로 국비 지원을 받기 위해 이러한 선형으로 노선을 계획할 수 밖에 없다는 것으로 해석해야 한다. 동대구역의 교통 수요가 대구역에 비해 월등하기에 현재의 선형이 국비 지원 유치에 유리하다. 대구시의 재정이 넉넉하지 않은 점을 고려하면 국비 지원을 받지 않는 이상 엑스코선의 건설은 요원해질 수 밖에 없다.

또한 대구에 사는 사람이 아닐경우 엑스코선의 경유지가 대구역이 아닌 동대구역으로 정해진 것에 의아할수도 있는데 엑스코에 찾아오는 외지인들은 십중팔구 KTX 필수 정차역동대구역을 통해 대구광역시에 오기 때문이다. 동대구역이 괜히 대구의 관문이라 불리는 게 아니다. 또한 엑스코에 들르는 외지인들이 동대구 복합환승센터에도 들른다면 쇼핑 등의 관광 효과도 노려볼 수 있기 때문에 대구역이 아닌 동대구역을 경유하는 것. 애초애 역크기도 훨씬 차이난다. 보고싶으면 문서에 들어가보자. 즉, 달서구, 서구민보다 수성구, 동구민 + 외지인을 중시하는 노선이라 할 수 있다. 시의 입장에선 외지인이 한 명이라도 더 대구에 오게 하려면 이러한 방법을 취할 수밖에 없는 것이다. 또한 엑스코가 대중교통 사각지대라 불릴 만큼 접근성이 나쁘기 때문에 동대구역을 경유하는 것은 불가피한 선택이다.

만약 본선과 대구역을 연결하는 지선이 생긴다면 위 문제점은 어느 정도 해소될 수 있으나, 본선 건설 계획도 불확실한 마당에 지선 건설의 가능성은 미지수다. 또한 왕복 4차선에 불과한 대현로(공고네거리~경대교)에 궤도를 놓아야 한다는 문제점이 있다. 과거 대구 도시철도 3호선이 건설되었을 때 달성로가 확장된 것처럼 대현로가 확장되지 않는 이상 대현로 위에 고가 철도를 놓는 건 사실상 불가능하다. 지하로 터널을 뚫어도 쉽지 않은 것은 매한가지. 좁은 도로폭과 모노레일 전동차의 넓은 폭을 고려하면 지하 굴착 시 심도가 깊어져 공사비가 늘어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결과론적인 이야기지만 수성구민운동장역 앞에 분기기가 없기 때문에(3호 지선이 생기지 않은 바람에) 생긴 게 엑스코선이라고 할 수 있다. 분기기만 있다면 그냥 원하는 곳까지 지선을 깔 수 있겠지만, 그렇지 않기 때문에 엑스코선이라는 별개의 노선이 생겼다고 해석할 수 있다. 즉, 엑스코선이 생기면 동대구로의 교통 상황은 이전보다 좋아지겠지만, 그럼에도 수성구민운동장역에서 환승저항이 생겨 도시철도 이용객을 완전히 확보하기는 어렵다. 수성구민운동장역~동대구역 구간을 오가는 사람들의 대다수가 황금동, 지산동, 범물동 주민이기 때문. 그러나 814번 버스의 수요를 생각해보면 의외로 노선의 수요가 나올 가능성이 있다.

5. 트리비아[편집]

파일:external/ianhan.jpg2.kr/8012.jpg
과거 대구시가 구상했던 신교통수단 노선의 북쪽 선형과 유사하다. 처음에는 모노레일로 건설하려고 했으며, 국토해양부가 계획했던 자기부상열차 시범 사업에 참여하였으나 인천광역시가 유치하여 자기부상열차 건설 계획은 무산됐다. 이후 차량을 노면전차로 바꿔 재추진하려고 했으나, 결국 페이퍼 플랜으로 전락했다.

파일:external/frdb.dothome.co.kr/3641.jpg
파일:external/ianhan.i01.naya.kr/3642.jpg
양 끝단 구간을 제외하면 엑스코선의 선형은 사실상 예전에 대구시가 구상했던 신교통수단 노선의 선형과 별 차이가 없다.

6. 역 목록[편집]

  • 이 노선은 아직 구상중에만 있는 노선으로, 환승역인 동대구역과 범어역, 수성구민운동장역을 제외한 모든 역명은 가칭입니다. 따라서 역번은 붙이지 않습니다.

  • 이 노선의 역명은 주변의 건물의 이름이나 지명을 차용하였으며, 확정된 것이 아닙니다.

역번호

역명

승강장

환승노선

소재지

단계별 구간

한글

한자

영문

형태

횡단

000

?

연 경

硏經

Yeongyeong

?

?

북구

2단계

000

?

지 묘

智妙

Jimyo

?

?

동구

000

?

봉 무

鳳舞

Bongmu

?

?

000

0.0

이시아폴리스

Esiapolis

?

?

1단계

000

0.0

금호워터폴리스

琴湖워터폴리스

Geumho Waterpolis

?

?

북구

000

0.0

검 단

檢丹

Geomdan

?

?

000

0.0

엑스코

EXCO

?

?

000

0.0

복 현

伏賢

Bokhyeon

?

?

4호선

000

0.0

경북대

慶北大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

?

000

0.0

경대교

慶大橋

Gyeongdaegyo

?

?

000

0.0

대 현

大賢

Daehyeon

?

?

000

0.0

신 암

新岩

Sinam

?

?

000

0.0

파티마병원

파티마病院

Fatima Hospital

?

?

동구

000

0.0

동대구역

東大邱驛

Dongdaegu Station

?

?

1호선
광역철도

000

0.0

MBC

MBC

?

?

수성구

000

0.0

범 어

泛魚

Beomeo

?

?

2호선

000

12.4

수성구민운동장

壽城區民運動場

Suseong District Stadium

?

?

3호선


[1] 홀수, 짝수 번호가 서로 보색인게 특징. 1호선은 붉은색, 2호선은 녹색 이렇게 말이다.[2] 다만 다른 매체에선 노선을 파란색으로 표시했기 때문에 색상이 어떻게 결정될지는 확신할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