닌자맨

최근 수정 시각:

파일:attachment/uploadfile/ninjaman.jpg
원래 모습.
파일:external/vignette1.wikia.nocookie.net/MMPR_Ninjor2.jpg
사무라이맨으로 각성한 후의 모습.
파일:external/livedoor.blogimg.jp/acb8b26f.jpg
고카이저 출연 당시.

1. 개요2. 상세

1. 개요[편집]

슈퍼전대 시리즈 최초로 인간체가 존재하지 않는 전사[1][2]


닌자전대 카쿠레인저의 등장인물. 슈트 액터는 쿠사카 히데아키, 성우는 야오 카즈키/최낙윤.[3]

2. 상세[편집]

2.1. 본편[편집]

무적장군, 은대장군, 츠바사마루로 현신한 삼신장의 제자로 외형은 로봇같지만, 추운 곳에서 콧물을 흘리는 등[4] 공식적으론 인간으로 설정되어 있다. 신축이 자유로워 손가락 크기부터 거대 로봇 크기까지 변화 가능하며 등에 있는 장검인 닌자 소드와 '화둔의 술'을 사용하며 근두운을 불러서 타고 날아다니는 것도 가능하다.

과거 노파로 변장한 요괴대마왕에게 속아 수많은 사람들에게 상처를 입혀 그 벌로 항아리에 봉인되어 우주로 추방되었다. 항아리에 봉인된 상태로 36화에 첫 등장한다. 항아리에 붙어 있는 망치를 뽑을 수 있는 사람은 선대 가문의 피를 이은 츠루히메하쿠멘로 뿐이다. 굉장히 단순하고 정의감이 강하며 아이들을 좋아하는 마음씨 착한 전사이다. 과거에 속아서 봉인된 동기인 단순한 성격은 고카이저 시점에 와서도 고쳐지지 않았지만 그 뒤로는 단 한 번도 적에게 돌아서지 않았다.

풋내기(青二才)라는 말을 듣는 걸 엄청나게 싫어하며, 풋내기라는 멘트로 도발하면 분노가 폭발해 신체가 변형하며 진정한 모습인 '사무라이맨'으로 각성한다. 필살기는 닌자 소드를 칼집에 합친 사무라이 자벨린을 사용하며 베어버리는 '사무라이 쟈벨린 격노베기'와 손에서 기를 모아 발사하는 '사무라이 격노 봄버'이다. 후반의 거대전에선 풋내기 소리를 안 들었는데도 각성한 적이 있다.

닌자맨과 사무라이맨으로의 순간변형은 DX완구로도 재현되어 있으며, 해당 완구는 심플한 변형 기믹, 닌자맨의 쾌활한 캐릭터, 성우 야오 카즈키의 열연의 삼박자가 인기를 끌어 대히트 상품이 되었다고 한다. 게다가 한정판으로 금/은 맥기 버전까지 발매되었다고 한다.

2.2. 해적전대 고카이저[편집]

아무래도 인간체가 없으니 감마진처럼 번외 전사로 분류하는 것 같다.

고카이저 40화에서 도몬이 고카이저에게 지키라고 말한 신사에 닌자맨이 봉인된 항아리가 등장한다. 원래는 에이전트의 메탈A가 신사를 파괴하면서 봉인되어 있던 항아리도 같이 파괴되는 바람에 닌자맨은 레전드 대전이 발생하기도 전에 죽은 것이다. 이로 인해 닌자맨이 고카이저에선 제대로 언급되지도 않고 레인저 키도 없는지에 대한 이유가 밝혀졌다.[5] 하지만 고카이저의 활약으로 과거가 바뀌어 신사는 파괴되지 않았고 역시 닌자맨도 무사하게 된다.[6]

그리고 45화에서 카쿠레인저의 위대한 힘을 찾던 고카이저 일행이 네가쿠레 신사에서 발견해 봉인을 푼다. 닌자맨이 다시 항아리에 갇히게 된 이유는 동물원에서 탈출한 맹수들을 잡았는데 그 과정에서 너무 난리를 피우는 바람에 삼신장에 의해 10년 동안 다시 항아리 속으로 들어가 반성하라는 벌을 받은 것이었다. 그런데 레전드 대전이 벌어지는 바람에 봉인을 풀어줄 힘이 없어져버린 것이다. 고카이저로부터 모든 사정을 들었지만 고카이저를 인정하지는 않아서 당분간 고카이 갤리온에서 머무른다.

처음에는 고카이저 멤버들의 생활 모습을 못마땅하게 여겼지만, 동료를 믿는 아임의 목숨을 건 노력과 가이박사가 자력으로 세뇌를 떨쳐내는 걸 지켜보자 동료를 믿는 고카이저의 모습을 확인하고 카쿠레인저의 위대한 힘을 넘긴다. 고카이저가 레인저 키를 세트하자 자동으로 거대화해서 전투에 나선다. 적을 쓰러뜨린 후 필요하면 다시 힘을 빌려주겠다고 약속하면서 고카이저의 곁을 떠난다.

카쿠레인저의 팬들은 과거의 풋사과라는 멘트에 분노하며 사무라이맨으로 각성하길 기대했는데 정작 사무라이맨은 나오지도 않았다. 이것 때문에 카쿠레인저 에피소드에 실망한 사람들도 많다.[7]

레인저 키가 없었지만 나중에 아바레 핑크와 함께 정식으로 레인저 키가 발매되었다.

[1] 2번째는 초력전대 오레인저감마진.[2] 그렇다고 최초의 번외전사는 아니다. 왜냐하면 조인전대 제트맨에서 1회성이지만 최초의 번외전사인 버드맨이 나왔기 때문.[3] 캡틴포스 한정.[4] 산타클로스 이야기가 나오는 45화에서.[5] 이상하게도 타 전대 내에서 레전드 대전이 일어나기전에 죽은 맴버(블랙 콘돌,드래곤 렌쟈,타임파이어,아바레 킬러 등)의 경우 레인저 키가 존재하기는 하다. 그런점을 고려했을때 닌자맨의 레인저 키가 안나온게 오히려 의문이기는 하다.[6] 이 과정에서 에이전트의 메탈A는 기존보다 잔KT 0 방어력을 강화해서 고세이저를 상대할 대비를 했고, 도몬이 지키라고 말한 신사는 현대에 남은 그의 아들이 자주 오던 곳인지라 아들도 살아남는 나비효과가 발생한다.[7] 토에이에서 공식적인 레전드 에피소드는 카쿠레인저가 마지막이라고 밝혔기 때문에 실망의 정도가 더 컸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