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익장

최근 수정 시각:

老益壯

파일:attachment/노익장/old.jpg

1. 개요2. 유래3. 용례4. 인물
4.1. 실제인물4.2. 가상인물

1. 개요[편집]

나이가 많음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실력이 젊은이들을 능가하는 어르신들을 일컫는 단어.

2. 유래[편집]

원래는 노당익장(老當益壯)이란 말에서 유래했다고 하며 나이가 들었어도 결코 젊은이 다운 능력과 패기가 변하지 않고 오히려 굳건함을 형용하는 말로, 《후한서》〈마원전(馬援傳)〉에 나오는 이야기다.

마원이 나이 들어 대장군이 됐을 때 반란군을 진압하러 출정하려고 하자 광무제가 ‘그대는 이미 너무 늙었소. 그러니 이번 전쟁에는 참전하지 마시고 짐과 같이 황궁에서 편히 쉬시오.’라며 만류했다. 이에 마원이 ‘신의 나이 비록 62세이지만 아직도 갑옷을 입고 말을 탈 수 있으니 늙었다고 할 수 없습니다! 출정을 허락하여 주시옵소서!’며 진군하자 황제가 이를 감탄했다는 일화에서 마원이 노장이라는 것이 깊은 인상을 남겼다. 그러면서 마원이 평소에 하고 다니던 이야기인

'대장부 뜻을 품었으면, 궁할수록 더욱 굳세고, 늙을수록 더욱 기백이 넘쳐야 한다.
丈夫爲志, 窮當益堅, 益壯


라는 말이 주목 받으면서 노익장이라는 표현이 나왔다.

3. 용례[편집]

인간이 아니거나, 특수능력으로 젊음을 유지하는 경우에도 사용된다. 여성 한정으로는 일본계 서브컬쳐를 중심으로 유행하는 카리스마 할멈이라는 표현이 있으며 백전의 노장도 의미가 같다.

동방프로젝트의 캐릭터들 중, 성련선 이전에 여기에 해당되는 세 명은 '환상향 삼대 할머니(幻想郷三大婆)'라 불렸었다. 그리고 여기에 성련선 히지리 뱌쿠렌이 등장하면서, 그녀와 사이교지 유유코까지 포함한 동방 오대로(東方五大老)라는 개념이 자리잡았다. 이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해당 항목으로.

당연하지만 카리스마가 없거나 있어도 어르신 나이가 아니면 해당되지 않는다. 외모도 어린애 수준이면 안된다.어? 동방 오대로는?

상대적인 의미에서의 노익장인 경우도 있다. 즉 생물학적인 나이와는 상관 없이 그 바닥에서 나이가 많음에도 활약하는 경우에도 쓰이는데 주로 스포츠 쪽에서 많이 쓰인다. 왜냐하면 스포츠의 특성 상 극단적인 신체 스펙을 요구하므로 객관적으로는 노인이 아닌데 스포츠계에서는 노인으로 간주되는 것.

손자를 볼 나이에 오히려 늦둥이를 얻는 경우에도 정력이 대단하셔서 노익장이라는 단어가 가끔 쓰인다.

4. 인물[편집]

특성에 따라 체격이 좋고 각종 무기를 잘 다루는 육체파 노익장은 백전노장으로 불리고, 학식과 기술 등 지식에 관련된 두뇌파 노익장은 현자로 불린다.

4.1. 실제인물[편집]

4.2. 가상인물[편집]


[1] 나쁜 의미로...[2] 흔히 말하는 철인 3종 경기[3] 참고로 이 분은 박정희 전 대통령과 학교 동기라고 한다![4] 힘들다고 쉬면 "몸이 깐본다(얕잡아 본다)"며 더 힘을 내었다고 한다. 700회 등정 때는 중고교 교사시절 제자들이 조촐하게 축하연을 열어드렸다고.[5] 지금은 평균수명이 높아져 75살쯤 되야 노인취급 받지만 당시는 1800년 전이라는 걸 잊지 말자. 이때는 60살 사는 것도 매우 오래 산거다.[6] 이 기록은 자치통감에 나와있는데, 권중달 번역본에서는 '수살(手殺)', 맨손으로 때려죽인 것으로 오역됐다.[7] 강유와 같은 나이에 사망한 촉한의 건국자 유비는 병으로 사망했다.[8] 그런데 이건 "호랑이 없는 굴에는 여우가 황제"라는 말과 비슷한 뜻.[9] 고구려를 침공한 왕기와 동명이인.[10] 나이는 49세로 중년이지만 외모가...[11] 나이가 무려 146세(!)[12] 다만 설정 붕괴때문에 노슬아치라는 평가도 존재.[13] 만년을 대사원에서 공부하기로 결심했다는 묘사가 나온다.[14] 유유코, 유카리, 에이린, 카나코, 뱌쿠렌이 해당되지만 각 캐릭터들의 연령이 비공개일 때 키 큰 체형에 외형상 20대 후반이나 30대에 가까운 외형으로 설정했다. 등장인물 대부분이 10대 여성이다.[15] 남성 한정[16] 할아버지 캐릭터이긴 하지만 젊기때문에 제외[17] 그러나 스토리 모드에서는....[18] 심지어 이 양반, 오른쪽 다리는 의족이다! 그런데도 그 거대한 장송의 칼날을 잘만 휘둘러대면서 날아다니니 도대체 전성기엔 어땠을지...그리고 게르만을 상대하는 유저들은 자동적으로 의족이라며!를 외치게 된다.[19] 의아할순 있겠지만 유하바하도 호정팀 1000년 전에도 퀸시팀을 꾸리고 있었다. 그런걸보면 일단 1200살이상은 확정이다[20] 39화때 나온 민트의 할아버지.[21] 148세나 되는 할멈이 관절기를 현란하게 사용하며 젊은이들을 제압한다......[22] 오리지널 삼부작에서.[23] 연령은 불명이지만 1933년생인 고우켄의 동생일 때 스트리트 파이터 세계관에서는 50대 중후반~60대 초반 정도로 추정된다. 그리고 철권7에도 등장했는데 철권 세계관(4~7탄 기준)에서는 70대 후반의 노년층일 수 있다.[24] 작중에는 이적이라는 이름으로 등장한다. 삼국지[25] 골드 로저 사후 근 20년 간 놀고 먹기만 했는데도 현역 해군대장에게 꿀리지 않았고, 캄벨트를 동네 개울가에서 수영하듯 자유롭게 지나다닌다.[26] 일단 전투 능력의 유무는 불확실하지만, 적어도 세계 정부의 최고 권력을 쥐고 있기 때문에 노익장이라고 할 수 있다.[27] 다만, 지병으로 쇠약해진 탓인지 후에 루피보다 격떨어지는 라오G에게 얻어터지고 손자인 사이 의 킥에 머리가 꺾이는 굴욕을 보이는 등 노익장으로 보기엔 다소 애매하다.[28] 1부의 흰수염 못지 않은 사황으로서의 포스를 보여주었다.[29] 시대상 1990년대 초반에는 52~54세(1~2탄 기준) 정도의 중년층이지만, 2010년대 초중반인 철권3부터 70대 노년층이다. 왜냐하면 옆동네처럼 시리즈의 순서에 따라 나이를 먹는다.[30] 왕기표공은 정확한 나이 묘사가 없어서 제외.[31] 일발역전의 명장[32] 배우 故알란 릭맨이 이 영화를 찍을 당시 환갑이 넘었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