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납치 감금에서 시작되는 우리들의 사바트

최근 수정 시각: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라이트 노벨, 네이버 웹소설, 네이버 웹소설/연재 작품

파일:나무위키프로젝트.png
이 문서는 나무위키 라이트 노벨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

납치 감금에서 시작되는
우리들의 사바트

파일:external/s5.postimg.org/EB82_A9_EAB090_EC82_AC_ED919_CECA780_650x885.jpg

연재 기간

2015년 8월 1일~2016년 7월 27일

연재 횟수

113화

장르

라이트 노벨

작가

무영자

삽화가

니폐

보러가기

회차목록/첫화보기

1. 개요2. 줄거리3. 특징4. 캐릭터
4.1. 주인공4.2. 학생회장4.3. 부회장4.4. 반장4.5. 반장 엄마4.6. 괴력난신 선배

1. 개요[편집]

《납치 감금에서 시작되는 우리들의 사바트》는 네이버 웹소설에서 2015년 8월부터 연재하기 시작한 한국의 라이트 노벨이다.

작가는 무영자이며, 삽화는 니폐가 맡았다. 연재 당시에는 무료였으나 18화까지를 제외하고 유료로 전환되었으며 113화로 완결했다.

2. 줄거리[편집]

평범한 고등학생으로 살며 운명적인 미소녀와의 만남을 꿈꾸던 소년.
하지만 완벽한 천재 학생회장님의 위험천만한 비밀을 알게 되면서 그 운명은 꼬여버렸다.
학교에 숨겨진 지하실, 아무도 모르는 신기한 감옥에서 시작되는 소년과 소녀의 기묘한 동거.
누구에게도 밝힐 수 없는 비밀 속에 그들은 오늘도 이야기를 나누는데……
본격 감금연애청춘물, 개막!

3. 특징[편집]

제일 큰 특징은 등장인물들의 이름이 등장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아예 단 한 번도 언급되지 않는다. 주인공은 제물군 혹은 군(회장)이나 약혼자나 소꿉친구(반장), 도련님(반장의 어머니), 소년(부회장)이라 불리고주인공이다 보니 호칭이 참 많다. 학생회장은 학생회장이나 회장, 회장님 정도, 부회장도 반장도 비슷한 형편이다. 결말까지 조, 주연으로부터 악역까지 전 등장인물의 이름이 안 나온것을 볼때 의도한것으로 추정된다.

일러스트는 귀엽고 밝은 느낌으로 상황만 보면 막장인데 일러만 보면 완전 딴세계에서 노는 듯한 수준.[1][2] 물론 밝은 모습만 그리는 건 아니고 주인공의 변화나 부회장과 반장의 갈등 등을 진지하게 그릴 때도 있다.

거의 매 문장 단위로 강제개행이 이뤄진다.

소재가 오컬트여서인지 문체가 상당히 중이중이하다. 강조되는 어구에 글자 하나마다 이.런.식.으.로. 마.침.표.를 붙인다든지 잊을만하면 나오는 그리스어나 프랑스어라든지.

반전과 통수가 상당히 많다. 반전을 극대화하기 위해 서술 자체 역시 의도적으로 묘하게 한두 정보가 빠뜨리거나 해서 서술 트릭을 만들어낸다. [스포일러]

혹자들은 네이버 웹툰계 통수왕이 신령이라한다면 네이버 웹 소설계 통수왕은 이 소설이라 할 수 있다고 하기도 한다. 사실 신령이랑 붙어도 통수로 이길 수 있을 듯하다.

제목에 너무나 충실하다. 에피소드 처음부터 주인공이 납치 당하는 걸로 시작되며 그것도 한두번이 아니라 여러 캐릭터들한테 꽤 다양하게 당한다. 심지어는 후반부에는 다수에 주연들도 납치를 당하기까지 가기도...

참고로 매 화 소개되는 작가의 말이 상당히 비범하다. 명언을 매번 쓰시는데 문제는 마지막 구절 때문에 졸지에 현실은 시궁창스러운 글이 된다는게 포인트. 편의점에서 그녀와 창세하고 있습니다에도 매번 명언을 쓰는거 보면 작가의 특성인듯. 은근 읽다보면 대체 작가가 전에 뭐하고 사신건가 궁금해질 정도다.

캐릭터와 필력, 초반 전개가 많은 호평을 받으나 점점 후반부가 산으로 가는 느낌이 크다는 평이 많다.

4. 캐릭터[편집]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해당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의 열람을 중단하십시오.


서술 트릭반전이 상당히 많은 소설로 아직 소설을 읽지 안았는데 반전을 즐기기 원한다면 각각 캐릭터 문서들은 들어가지도 않는 쪽을 추천한다.

4.1. 주인공[편집]

4.2. 학생회장[편집]

4.3. 부회장[편집]

4.4. 반장[편집]

4.5. 반장 엄마[편집]

파일:[52화]누구에게나 천적은 있다.jpg

그냥 폭풍동안일 거라 지레짐작한 독자들의 뒷통수를 호되게 후려갈기는 무영자의 패기 수많은 독자들의 가슴에 새로운 무언가를 심어주었다.

반장의 어머니이자 거의 유일한 천적[4][스포일러2].

나이는 한 독자의 추정으론 46세. 근데 몸 나이는.... 일단 모습은 푸른 머리에 양갈래, 보라색 눈이다. 거기에 목에는 잭 오 랜턴 모양의 핀이 있는데 이게 마법봉이다.

이 소설 등장인물이 다 그러하듯 독자적인 말투를 가지고 있다.[6]

웃긴 건 말투와 실제 나이 빼곤 행동 자체가 완전 애라는 것. 처음에는 회장과 부회장이 미아인줄 알았을 정도이다.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해당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의 열람을 중단하십시오.

학교에 온 이유가 바로 여기서의 Great Turnning Point. 회장이 문화제 상품을 마련하기 위해 무더기로 사들인 주물이 하필 마녀정교회가 이집트에서 발견한 주물들인 데다가, 웬만해선 핵전쟁이 일어나도 눈 하나 깜빡 안하는 이 반장 엄마가 기겁할 만한 주물, 레메게톤이 바로 그 속에 섞여있었던 것. 때문에 이 네 명은 완전히 난리가 났다.
??? : 고작 내기 한 번 이기시려고 무슨 엄청난 짓을 저지르신 거에요 이 선배님아아아아아아아아!

4.6. 괴력난신 선배[편집]

파일:external/novel.phinf.naver.net/EB82A9EAB090EC82AC_69ED9994.jpg
킥복싱 부장.

주인공과 의남매 라고 한다. 깡패라고 한다.

다만 후반부에 폭주하게 되며 결국은 주인공과 계약[스포일러3] 한다.

[1] 그중 하나가 부회장이 회장의 공방에 들어왔을 때 회장이 부회장을 패서 기절시키고 말리려는 제물군도 똑같이 기절시키는 장면인데, 일러는 SD화된 격투게임으로 그려졌다.[2] 그리고 소설 내내 서비스신이 상당히 많다. 남자 주인공으로부터 여성 캐릭터까지 다양한 서비스 신이 등장한다.[스포일러] 군이 사실 악마였다거나 후반에 총무 일행과 같이 있던 군이 사실은 진짜 군이 아닌 총무가 만든 인형이라거나 군이 사실 악마가 아닌 '여'신이었다거나 등등.[4] 엄마가 천적이란 게 오히려 신기하다.보통 성격 개차반인 애는 엄마 말 잘 안듣지 않나?[스포일러2] 읽다보면 알게 되지만 반장은 그녀의 친딸이 아니다[6] ~인 걸, ~한 거야.[스포일러3] 악마의 힘과 영혼을 극히 일부나마 지니고 있었기 때문에 다른 계약자들과는 달리 주인공의 권속으로서 계약을 수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