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뛰어봅시다

최근 수정 시각:


1. 개요2. 상세3. 그 후

1. 개요[편집]

온라인 게임 던전 앤 파이터의 당시 유명했던 남성 레인저 플레이어, 실무장교[2]가 남긴 희대의 네타성 유행어이다.

2. 상세[편집]

2015년 1월 20일, 퍼스트서버에 캐릭터 밸런스 패치가 적용되었다. 이전 해의 던전 앤 파이터 페스티벌에서 알린 것 처럼 웨펀마스터데몬슬레이어같은 답이 없다 싶을 정도로 성능이 처참했던 약캐릭터들을 상향하고, 쿠노이치카오스같은 비정상적으로 높은 성능을 보이는 강캐릭터를 하향하는 패치였다. 이후 게시판을 만든 뒤 밸런스 패치에 대한 유저들의 의견을 받았는데, 이때 '실무장교'가 남긴 글이 논란이 되었다. 전체적인 내용은 퍼스트 서버에서 남성 레인저의 2차 각성 패시브인 강화 리볼버의 방어 무시 공격력 증가 수치가 40% 하향된 것에 대한 불만을 제기하는 내용이었는데, 이 글의 곳곳에 논란이 될 요소가 산적해있었다.

우선 강화 리볼버의 방어 무시 공격력이 하향된 것이 하향표준화[3] 자신을 저격하는 패치라고 주장했는데, 당시 실무장교는 +18 차원의 힘 콜트 더블 액션을 장비하고 있었다. 이 콜트는 방어 무시 공격력이 어마어마하게 높은 대신 물리 공격력은 65제 유니크 무기인만큼 리버레이션 무기같은 고레벨 무기에 비해 턱없이 낮았다. 따라서 실무장교는 패치가 이대로 넘어오면 물리 공격력이 높고 방어 무시 대미지는 상대적으로 낮은 12~13강 고레벨 리볼버를 장비한 다른 레인저 유저들에 비해 크게 손해를 보게 되는 상황이었다. 물론 게임 회사에서 특정 헤비 유저를 콕 찝어 엿먹일 목적으로 밸런스 패치를 한다는 것은 어불성설인만큼, 여기에서부터 큰 논란이 일었다.

한 술 더 떠서 여성 레인저를 다크나이트와 동등한 수준의 강캐라고 주장하기도 했다. 여성 레인저는 2차 각성 업데이트로 남성 레인저에 비견될 정도로 강해지기는 했지만, 밸런스 패치로 하향되기 전 최강의 물리 공격 캐릭터 중 하나였던 다크나이트에는 한참 못 미치는 수준이었던 데다 최대 대미지를 뽑아낼 수 있는 조건 또한 던파에서도 상당히 복잡한 캐릭터였다. 또한, 남성 레인저의 밸런스 패치를 이야기하는데 뜬금없이 여성 레인저를 걸고 넘어졌다고 까였다. 여레인저 : 남레인저는 몇 달 동안 꿀 빨았으면서 우리는 왜?[4]

마지막으로, 실무장교 본인이 댓글란에 '날뛰어볼까라는 중2병스러운 말을 쓴 적은 단 한 번도 없습니다'[5]는 말을 남겼는데, 그런 본인의 말과는 달리 안톤 레이드를 돌면서 날뛰어봅시다라고 말을 한 것이 포착되었다. 이 날뛰어봅시다는 실무장교가 남긴 여러 주옥같은 유행어들의 대표격으로 두고두고 던파 플레이어들의 입에 오르내리게 된다.

어쨌든 네오플에서 이를 괘씸하게 여기기라도 했는지, 동년 2월 12일에 본 서버로 밸런스 패치가 넘어오면서 남성 레인저는 추가적인 하향을 당했다. 본래 강화 리볼버가 하향된 것에 더해서 주력 스킬인 난사의 공격력이 15%, 더블 건호크의 공격력이 10% 하향 당했는데, 말이 15% / 10%지 강화 리볼버가 하향되고 난사의 스킬 레벨 증가 시 공격력 증가량까지 하향 되었기 때문에 실제 하향폭은 20%대에 달한다. 더불어 난사의 공격력을 감소시키는 대신 공격 횟수를 대폭 증가 시키는 80제 에픽 총열개조 웨블리 마크는 난사가 하향되자 덩달아 성능이 바닥을 치면서 창렬개조라는 오명을 뒤집어썼다.

3. 그 후[편집]

결국 남성 레인저는 동년 11월 업데이트로 상향되기 전까지 기존의 투자한 만큼 강해지는 강캐에서 어지간히 투자하지 않으면 약한 캐릭터에 머무르는 처참한 상황에 처했고, 실무장교는 선망의 대상[6]에서 괜히 긁어 부스럼을 낸 남성 레인저의 원수로서 아직까지도 회자되며, 던파 유저들은 그의 망언 명언 '날뛰어봅시다'를 조롱하는 짤방[7]들을 짜깁기하여 조롱하고 있다. 실질적으로 방무댐을 까서 가장 피해를 보는 건 본인만이 아니라 모든 남성 레인저이다. 이제는 본인도 체념했는지 자학을 즐기고 있는 듯 하다.

파일:라이브 날뛰어봅시다.png
...그리고 던파 홈페이지 라이브 톡톡에서 친히 저격까지 해주셨다.

2017년 강화 리뉴얼 패치가 진행되면서 강화로 인한 효과가 방어 무시 대미지가 물리/마법 공격력(앞댐)으로 바뀌었는데, 퍼스트 서버에서는 강화를 할 수록 앞댐이 어마어마하게 치솟았고 증폭된 무기의 물리 마법 공격력 수치가 추가로 증가하는 버그까지 겹쳐 그의 상징이었던 18 차원의 힘 콜트 더블 액션이 강화로 인한 앞댐만 5000 가까이 증가하는 괴물무기가 되었다. 근데 이건 방어 무시 대미지가이 앞댐으로 오표기 된것 뿐이다 바로 다음날 버그 수정이 되었다. 덕분에 고레벨 에픽 무기의 성능을 넘보지 못 하게 되었다. 해피 엔딩

[1] 이 문서에서 서술할 무기가 키리의 믿음을 사용해서 만들어졌다.[2] 현재는 칸예로 닉네임을 변경했다.[3] 실제 본인이 붉은 글씨로 강조한 말. 하향평준화가 올바른 표현이다.[4] 남성 레인저가 2차 각성을 하게 된 것은 Reload! 패치 때였고, 여레인저는 그 보다 7개월 정도 늦는 전장에 피는 꽃 패치가 이뤄질 때였다.[5] 원본의 표기 그대로 작성되었다.[6] 실무장교는 +18 차원의 힘 콜트 더블 액션을 시작으로 +12 차원의 힘 증폭 웨슬리의 전술 세트, 마력의 소용돌이 세트에 정제된 이계의 마석 세트, 12 차원의 힘 돌격대장의 어택 맥시마이저 등의 어마어마한 장비를 갖춘 템귀로서 고대 던전은 물론 안톤 던전을 다른 플레이어들이 일반 던전을 도는 수준으로 유유히 쓸어버리는 문화충격 급 영상을 여럿 찍어서 많은 유저들의 선망과 추종의 대상이 되어왔고, 사건이 터진 이후로도 그를 따르는 유저 수는 적지 않다. 유튜브 채널 링크[7] 짤방의 기묘한 포즈들은 신조 마유의 작품인 패왕애인의 한 장면에서 따온 것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