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김영희

최근 수정 시각:


1. 前 MBC 예능 PD2. 개그우먼3. 닥종이 인형 제작자4. 한국의 순정만화가5. 대한민국의 전 여자 농구 선수6. 네이버 웹툰 '아메리카노 엑소더스'의 조연급 등장인물7. 중앙일보의 대기자

1.MBC 예능 PD[편집]

김영희(PD) 문서로.

2. 개그우먼[편집]

김영희(개그우먼) 문서 참고바람.

3. 닥종이 인형 제작자[편집]

통칭 아이를 잘 만드는 여자. 아이를 많이 낳기도 했지만[1] 닥종이 인형을 많이 만들기 때문에 붙은 별칭이다. 또한 본인이 1992년에 펴낸 자전적 에세이의 제목도 "아이를 잘 만드는 여자"인데, 미술에 크게 관심 없는 이들에게는 닥종이 인형 제작자보다는 이 책의 작가로 많이 알려져 있다. 참고로 이 책 이후로 계속해서 여러 에세이를 썼다.

1944년 해주에서 태어나 홍익대학교 미술대학과 동 대학원에서 회화와 조각을 전공했다. 첫남편과 사별 후 1981년에 열네 살 연하 독일 청년과 결혼해 독일 뮌헨으로 이주, 그곳에서 닥종이 조형작가로 활발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2] 김영희는 그 당시 어떤 작가도 다루지 않았던 재료와 형태, 표현기법으로 찬사와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독일뿐 아니라 네덜란드, 프랑스, 스웨덴, 스페인, 스위스 등에서 지금까지 70여 차례의 개인전과 그룹전, 퍼포먼스를 가져 국내보다 국제무대에서 더 잘 알려진 예술가로 인정받고 있다.

1978년을 시작으로 국내에서도 꾸준히 개인전을 열어 1990년, 1992년, 1994년, 1998년, 2002년, 2003년에 귀국 초대전을 가져 국내 관객들에게도 커다란 화제가 되었다. 2008년, 5년 만에 고국에서 전시를 열게 된 김영희는 한층 성숙한 모습으로 서정적이고 회화적인 종이 조형 작품과 사진, 조각 작품 70여 점을 선보였다.

4. 한국의 순정만화가[편집]

1992년 댕기에서 데뷔. MASCA, 에뷔오네 등으로 잘 알려져 있다. 양감이 뚜렷한 다이나믹한 그림체로 판타지나 역사물에 강점을 보인다.

5. 대한민국의 전 여자 농구 선수[편집]

김영희 문서로.

6. 네이버 웹툰 '아메리카노 엑소더스'의 조연급 등장인물[편집]

7. 중앙일보의 대기자[편집]

2016년 7월, 국익을 위해 차라리 THAAD 배치를 포기하자고 주장한 기고문을 실었다.

[1] 사별한 한국인 남편과의 사이에서 3명을 낳았고, 5년후 재혼한 독일인 남편과의 사이에서 2명을 낳았다.[2] 다만 이 독일인 남편과는 2000년대 별거를 거쳐 결국 이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