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최근 수정 시각:

분류

파일:나무위키+상위문서.png   상위 문서: 경제 관련 정보

파일:나무위키+하위문서.png   하위 문서: 금융투자 관련 정보

파일:나무위키+넘겨주기.png   관련 문서: 서비스업


finance, 金融

1. 개관2. 취업에 있어서 '금융권'이란?3. 관련항목

1. 개관[편집]

자금(돈)을 빌려주고 빌리거나, 돈을 다른 돈으로 사고 파는 거래를 말한다. 즉, 돈이 있는 사람으로부터(흑자주체) 필요한 사람(적자주체)으로 이동하는 것. 이것이 구체적으로 나타난 형태가 증권, 은행, 종합금융, 보험이다.

일반적으로 화폐의 유통은 교환수단으로서의 유통과 가치저장으로서의 유통이 있다. 후자를 금융이라 한다. 2008년 9월 세계금융위기에서처럼, 금융 부문에서의 자금 경색이 실물부문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므로, 금융 부문을 적절히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자금의 수요와 공급은 이자율, 경제 주체들의 기대심리, 대부 규모 등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

좀 더 자세한것을 알고 싶다면, 아래 쿠르츠게작트의 영상을 보자.
금융이 언제, 왜 시작되었는지, 2008년의 금융위기가 왜 일어났는지, 현재에는 어떤 종류의 은행들이 있는지가 잘 나와있다.


검열과 함께 발음이 2개인 단어 중 하나로, [그뮹/금늉] 두 가지 모두 표준 발음이다.

여러 업종중에서 종사자들의 평균 학벌이 제일 높은 업종이다. 명문대 문과계 학생들이 가장 선호하는 업종이다. 경제, 경영학과출신뿐만 아니라 인문사회계열 학과출신들도 금융업종을 제일 선호한다.[1]

국가의 적정 대학 진학률은 금융업의 규모와 상관계수가 높은데, 대한민국은 대학진학률은 금융선진국들보다 훨씬 높고 금융업은 동남아 후진국보다 낙후[2]되어서 고학력 백수를 양산한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2. 취업에 있어서 '금융권'이란?[편집]


사기업으로는 은행, 금융지주회사, 캐피탈, 카드사, 보험회사, 증권사, 종금사, 신용평가회사 등을 말한다. 구분 중에는 buy-side (자산운용사, 사모 펀드, 패밀리 오피스, 헤지펀드, 벤처캐피탈, 보험사 자산운용 부서), sell-side (IB 부서 (M&A, 구조화 금융), 주식 리서치 부서 종사자)로 나누기도 한다.

금융공기업 및 공공기관으로 자주 지목되는 기관으로는 한국은행,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우정사업본부[3] 한국예탁결제원, 한국투자공사, 한국수출입은행, 예금보험공사, 한국무역보험공사, 한국자산관리공사,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IBK기업은행[4], KDB산업은행, 주택도시보증공사[5], 한국주택금융공사가 있다.

그 외에도 정부에서 실질적으로 의사결정을 총괄하지만 형식상으로는 사기업이거나 비영리사단법인으로서 정부와의 관련성을 극히 부정하는 경우가 있다[6]. 한국거래소[7], 금융결제원, 서울보증보험, 한국증권금융[8], 신용보증재단, 건설공제조합 등이 언급된다. 이들 중 일부는 정권에 따라 공직유관단체에 얽히기도 하고 공공기관법의 공시 대상에 포함되기도 한다.

3. 관련항목[편집]

금융투자 관련 정보, 은행 관련 정보에 더 많은 항목이 있다.


[1] 최근 제조업 분야의 일자리 감소와 사무직 선호 현상으로 공대를 포함한 이과계 학생들도 금융업종에 많이 도전하고 있다.[2] 물론 편의성으로 따지자면 치안과 더불어 전세계 꼭대기에서 놀고있는 수준이다.[3] 정확히는 예금 및 보험부문.[4] 장기적으로는 언제 민영화 대상에 오를지도 모른다고 하나 아직까지는 국책은행으로 분류되고 있다.[5] 주택도시기금 관리 및 주택보증 업무를 하는 공기업이므로 금융쪽과 전혀 관련이 없다고 보기는 어렵다.[6] 경영공시 대상에 들어가면 인건비를 깎아야 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서다[7] 원래는, 2014년 까지만 해도 공공기관으로 분류 된 적이 있었다.[8] 인터넷뱅킹을 이용하려면 http://ebank.ksfc.co.kr/index.html로 접속해야 하는 데 시대에 맞지않게 인터넷 익스플로러만 고집하므로 이용하기가 상당히 불편하다.[9] 지식경제부는 우정사업본부미래창조과학부 산하기관으로 넘어 간 뒤에 외교통상부의 통상부문을 넘겨받은 다음에 현재의 명칭으로 바뀌었다.[10] 대한민국 내의 증권금융회사는 한국증권금융이 유일하다.[11] 딱 한곳이 있으나 금융회사들 중에 위에서 언급한 정부에서 실질적으로 의사결정을 총괄하는 사기업이 아니므로 금융투자%20관련%20정보금융공동망 문서를 참조할 것. 이곳에는 해당 금융회사의 명칭을 작성하지 않도록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