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딩로딩중

골디락스 존

최근 수정 시각:

분류

파일:나무위키+유도.png   동화에 대한 내용은 골디락스와 곰 세 마리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파일:Ng2XABf.jpg

生命體居住可能領域[1], Habitable Zone(HZ)

1. 생명체 거주 가능 지역2. 골디락스 행성 목록3. 기타

1. 생명체 거주 가능 지역[편집]

지구상의 생명체들이 살아가기에 적합한 환경을 지니는 우주 공간의 범위를 뜻하는 천문학 용어이다.

크게 두 가지 개념으로 나눌 수 있는데, 첫째는 행성계 차원이며 두 번째는 은하 차원이다. 앞의 두 영역 안에 있는 행성이나 위성은 생명체 거주 가능 구역일 수 있는 일순위 후보이며 우리 지구와 비슷한 생명체를 품을 가능성이 있다. 천문학자들은 항성계 안에 있는 '항성 주위 생명체 거주 가능 영역'[2]이나 큰 규모의 은하 내에 있는 '은하 생명체 거주 가능 영역'[3]에서 생명이 태어날 확률이 크다고 생각한다.

우리 태양계의 경우 좁게 본 HZ는 0.95에서 1.15 천문단위 범위이며, 넓게 보는 경우 3 AU까지 확장된다. 사실 금성이 태양계 골디락스 존의 안쪽 경계선에 걸치고, 화성이 바깥쪽 HZ 경계선에 걸치며, 왜행성 세레스를 포함한 다수의 소행성이 넓은 범위의 HZ 내에 들어가 있다.

사실 본 문서보다 외계 행성 문서에 훨씬 자세히 설명되어 있으므로 해당 문서도 참고하자.

다만 골디락스존에 있다해도 테라포밍 같은 절차 없이 바로 지구 생명체가 가서 살 수 있는건 아니다. 금성과 화성의 예를 보다시피 좁은 골디락스 존 내에 들어가 있더라도 여러가지 조건 때문에 생명체가 거주하지 못할 수 있다. 골디락스 존 내에, 암석 행성이어야 하며, 액화 상태의 물이 존재하고, 대기압과 대기 구성 역시 적절해야 실제로 생명체가 존재할 수 있다고 본다.

골디락스라는 말의 어원은 골디락스와 곰 세 마리 항목 참고.

2. 골디락스 행성 목록[편집]

3. 기타[편집]

골디락스 존이라는 개념 자체에 비판적인 시각들도 존재한다. 생명체가 탄생하기 알맞은 조건이라는 전제 자체가 잘못 됐다는것.

여기서 말하는 생명체라는 표본은 '지구에 사는 생물체' 단 하나밖에 없다. 즉, 인간은 아직 지구를 제외한 다른 행성에서 그 어떠한 생명체도 발견하지 못했다.

그런데 어떻게 생명체가 탄생할 수 있는 조건을 특정할 수 있냐는 시각. 우리가 관찰할 수 있는 모든 생명체는 당연히 지구 환경에서 생존할 수 있게끔 탄생한 생명체들이니 '모든 생명체는 비슷한 환경에서만 탄생할 수 있겠구나'라는 생각은 지나치게 편협한 생각이라는 것이다.[4]

지구라는 단일행성 내에서도 기후와 환경에 따라 서식지가 극명하게 갈리는 데 하물며 다른 행성, 다른 항성계, 다른 은하계의 별들에서라면 그 차이는 어마어마할 것이다.

골디락스 존은 점점 바깥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한다.

[1] 생명체거주가능영역[2] Circumstellar Habitable Zone, CHZ[3] Galactic Habitable Zone, GHZ[4] 하지만 그렇게 따지면 우리는 어떤 외계 생명체가 어떤 생활환경에서 탄생할 줄 모르고, 그렇게 범위를 넓히다 보면 일반 우주와의 경계가 모호해지기 때문에 그 의미를 상실한다. 그냥 지구에 사는 생명체가 살 수 있는 환경이라 생각하면 좋을 듯 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