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체

최근 수정 시각:

분류

파일:나무위키프로젝트.png
이 문서는 나무위키 화학 프로젝트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

1. 물질이 가질 수 있는 상태2. 古體

1. 물질이 가질 수 있는 상태[편집]


固體 / Solid

별도의 용기 없이도 형태와 부피를 유지할 수 있는 단단한 특징을 가지는 물체.

기체, 액체와는 달리 일정한 형태를 유지할 수 있으며 전단 응력이 가해지면 모양이 변화하는 방식으로 탄성력이 만들어져서 전단 응력을 버텨낼 수 있다. 물론 소성 변형 한계 이전에서. 물질을 구성하는 원자나 분자 수준에서 일정한 결정구조를 가지는가에 따라서 결정성과 비결정성으로 나뉜다. 거시적인 관점에서 고체에 가해지는 힘에 따른 변형을 연구하는 '공학' 분야를 고체역학, 원자 레벨로 들어가서 고체의 물성 자체를 다루는 '물리학' 분야를 고체물리학이라고 한다.[1]

젤리처럼 졸(액체에 고체가 분산되어 있는 상태)을 굳혀 만드는 것을 (Gel)이라고 한다. 자세한 건 젤 항목으로.

똥의 경우에는 그냥 똥일 경우는 고체라 불리며, 찌꺼기가 있는 물설사일 경우에는 액체에 고체가 분산된 상태이므로 (sol)이라고 한다.

케첩, 오렌지주스에 경우에는 서스펜션 상태인지 졸 상태인지 젤 상태(케첩만 해당)인지 정하기가 애매하므로 이 경우에는 통틀은 말인 콜로이드 용액이라고 하면 된다.

2. 古體[편집]

古體 : 글, 그림, 글씨 따위의 옛날의 모양이나 양식

[1] 일반인이 듣고 대충 비슷한 과목이겠지 하지만, 오산이다. 둘은 비슷한 이름을 가지고 있지만 내용은 제목에 들어가는 '고체'라는 단 두 글자를 빼고 겹치는 게 전무할 정도로 완전히 판이한 내용이며, 소속 또한 다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