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와사키 중공업

최근 수정 시각:

파일:external/logos-download.com/Kawasaki_logo_slogan_Powering_your_potential.jpg
川崎(かわさき)重工業(じゅうこうぎょう)

1. 개요2. 전범기업3. 이륜차 제품4. 철도차량5. 항공기

1. 개요[편집]

일본의 산업기계 및 항공기·철강구조물 생산회사. 공업 도시로 유명한 가나가와가와사키시에는 없다는게 함정.[1]

일본에서 3대 중공업(미쯔비시, IHI, 가와사키)[2]로 유명하고. 주 업종은 선박, 항공기, 철도차량, 이륜차, 제트스키, 가스터빈, 범용가솔린엔진 등의 수송 기기와 그 외 기계 장치를 제조하는 일본 기업이다. 하지만 제2차 세계대전 중에 연합군에게 적수가 될 만한 전투기인 Ki-61 히엔 등을 만든 탓에 전범기업으로 낙인 찍혔다.

1878년 가와사키 쇼조가 조선소를 창설하고 1896년 10월 15일 법인 등록하여 현재는 세계적인 수송 장비, 산업 제품 제조회사로 성장하였다.

파일:external/2.bp.blogspot.com/kawasaki.jpg
오토바이 생산 장면.

오토바이 제조사로서는 일본 4대 메이커[3]중 하나이며, 대체로 병신같지만 멋있어의 진수를 보여주는 메이커로도 유명하다[4]. 예전 모델들에 비해 요즘은 점점 스타일링이 좋아져서 병신 태그는 이제 떼어내도 좋을 듯하다. 혼다가 편안한 투어링 바이크 라인을 신경쓴다면 가와사키는 스피드와 간지로 승부한다.

국내에서도 제법 인지도가 있으며, NINJA, VULCAN 시리즈는 국내 판타지소설월야환담 시리즈(채월야)에서 등장하며, 특수전대 데카레인저에 등장하는 바이크도 이 회사의 것이다.

국내에는 대전기계공업에서 가와사키 이륜차와 제트스키 등을 수입, 판매하고 있다. 어쨌든 국내에 정식으로 모터사이클을 수입하려면 제품 수입뿐만 아니라 부품 또한 함께 들여와야 한다. 따라서 법인이 있고 없고에 상관없이 정식으로 수입되는 모터사이클은 전부 부품이 함께 수입되므로 별다른 걱정할 필요는 없다. 병행은 그런거 신경 안쓰고 바이크만 가져다 파는 형태이므로 공식 딜러, 수입원 등에서 판매하지 아니한 병행 제품은 별도로 부품을 구해야 하는 불상사가 생길 수 있으므로 주의. 참고로 국내에 정식으로 법인이 설립된 수입 모터사이클 브랜드는 혼다BMW뿐이며 나머지 브랜드는 공식 수입원[5], 딜러의 형태로 운영된다. 국내의 할리데이비슨도 한국 법인이 아닌, 한국 딜러라고 볼 수 있다.

2. 전범기업[편집]

국무총리실 소속 대일항쟁기 강제동원피해조사 및 국외강제동원희생자 등 지원위원회에서 2012년 8월에 발표한 전범기업 299개 명단에 끼어있다.

3. 이륜차 제품[편집]

  • NINJA 시리즈(ZX-R) - 1984년 GPZ900R로 시작한 슈퍼 스포츠 바이크 라인이다. 카와사키 하면 이것부터 떠오를 정도로 간판 스타가 되어있고, 그만큼 가장 잘 팔려나가는 밥줄모델이기도 하다. 단기통, 2기통, 4기통 그리고 궁극의 레이싱 모델로 구분되어 있다. 2014년 현재 국내에서 신차를 구매할수있는 모델은 닌자 300R, 닌자 6R,10R 이 있다. 닌자 H2[6]와 H2R[7][8]에는 슈퍼차저를 달아버리는 가와사키 특유의 경이롭게 멋있는 똘끼를 보여주었다(...)'[9]

  • VULCAN 시리즈 - 아메리칸 크루저 스타일이긴 한데... 일단 이 종류의 본고장인 미국은 다들 알다시피 할리가 꿰차고 있어 큰 판매량은 없다. 거의 일본 내수용이라고 해도 좋을 정도로. 근데 아직도 생산중이다 (...)

  • ZEPHYR 시리즈 - 레트로 스타일을 한 네이키드 라인. 90년대에 반짝 생산하고 바로 단종된 레어템이다.

  • KSR 시리즈 - 다용도로 굴리기 좋은 수퍼모타드 계열. 닌자보다 저렴하면서 어느 정도 명성 있는 라인이라 그럭저럭 먹혀들어가고 있다.

  • Z 시리즈 - 위의 ZEPHER 시리즈 단종후 네이키드 라인의 공백을 메꾸는 하이퍼네이키드라인. Z750과 Z1000이 있다.

  • ZZR 시리즈 - 스포츠투어러 라인. 국내에서는 ZZR1400을 신차 구매 가능하며, 중고시장에는 400,600,1100등이 있다. 1400이외에는 전부 00년식 이하의 구형매물들. 사이즈가 커서 ZZR400의 경우, 그당시 600CC급의 덩치를 자랑한다(;;)

4. 철도차량[편집]

5. 항공기[편집]

  • Ki-45 토류

  • Ki-61 히엔

  • C-1 수송기

  • C-2 수송기(2번 항목) - 단거리이착륙 성능 확보 및 37톤급 적재력을 양립시킨 수송기로 C-1의 후계기이다. 비행시험 및 초도생산중.

  • P-1 대잠초계기 - 세계 최초의 양산형 플라이-바이-라이트(fly-by-light) 시스템을 채택할 예정이다. 비행시험 및 초도생산중.

  • P-3C 오라이언 대잠초계기 - 라이센스 생산.

  • T-4 아음속 제트 훈련기

  • OH-1 닌자 관측용 헬리콥터

  • CH-47J/JA 치누크 - 라이센스 생산.

  • BK-117 헬리콥터 - 독일의 MBB사와 합작으로 만들어진 경 헬리콥터.

    • BK-117 C2 - BK-117의 롱바디 사양. 유로콥터의 모델명으로는 EC145로 부른다.

    • BK-117 D2 - C2사양에서 꼬리날개부분을 페네스트론 방식으로 바꾼 모델. 유로콥터 시절때는 EC145 T2라는 모델명을 썻다가 에어버스 헬리콥터스로 사명이 바뀌면서 H145라는 모델명을 쓴다.

  • AW101 멀린 - 라이센스 생산.

[1] 사명은 창업자의 성에서 따온것이며, 본사와 조선소및 기타 제작소들은 고베에 있다[2] 셋 다 일본의 주요 방위산업체다. 하나 더한다면 후지중공업.[3] 나머지 3개는 혼다, 야마하, 스즈키[4] 다른 3개 업체의 경우, 혼다 = 모범생, 야마하=세련된 멋쟁이, 스즈키= 괴짜 정도. 이를 빗댄 개그 시리즈도 있었다.[5] 야마하의 경우가 이에 속한다.[6] 210마력[7] 310마력[8] 공도주행이 불가능한 트랙전용 바이크[9] 그리고 이렇게 슈퍼차저를 단 엔진에서 나온 최소 310~364마력제네시스급 출력을 감당하기 위해 구성된 도그밋 비스므리하게 만든 클러치와 스퍼기어 로터리변속기 구성은 상당히 아름답게 되어있다. 오일 젯의 설계도 마찬가지로 워낙에 rpm 도 rpm 이지만 토크가 높다보니 부담이 상당한데 오일젯의 수도 많고 분사압도 높아 구동부의 윤활에 문제가 없도록 하고 있다.[10] 800계는 JR 큐슈JR 도카이, JR 니시니혼으로 부터 기술지원을 받아 스스로 제작한 차량이다. 오오 JR큐슈 오오 800계의 원형모델은 신칸센 700계 전동차로서 히타치제작소에서 제작.[11] 1961년에 도입되고 1980년대 혹은 1990년대까지 다니다가 폐차되었다. 철도박물관 구석에서 우주열차로 다니다가 방치중인 그거다.[12] 1974년에 도입된 초도 도입분 일부 물량을 제작하였다.[13] 1963년 11월에 도입된 초도 도입분 일부 물량을 제작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