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실사영화 시리즈

최근 수정 시각:


1. 개요2. 특징3. 작품 목록4. 등장 인물5. 관련 문서

1. 개요[편집]

마블 코믹스가디언즈 오브 더 갤럭시를 영화화한 시리즈.

1편인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는 2014년 7월 31일에, 2편인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VOL.2》는 2017년 5월 5일에 개봉되었다. 3편인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3는 현재 제작 중에 있으며, 2020년에 개봉될 예정이다.

2. 특징[편집]

전체적으로 영화 분위기가 밝고 유쾌하다. MCU에서 최초로 B급 코미디를 적극적으로 활용한 시리즈이다. 뿐만아니라 이 시리즈의 가장 큰 특징이자 호평받는 요소로는 올드팝을 대거 활용한 OST인데 적재적소에 흘러나온다. 배경음악으로만 쓰이는 다른 MCU 영화의 OST와는 달리, 주인공인 피터 퀼이 작중에서 직접 그 OST를 듣는 것이 특징. 주역인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팀이 어벤져스를 비롯한 지구의 히어로들에 비해 히어로 보다는 우주의 사고뭉치 해결사 같은 분위기를 가진다는 것도 특징. 하지만 엄연히 우주를 수호하는 명분을 가지고 활동하는 히어로집단이다.

음악에 대한 호평이 꽤나 많아서 묻히는 장점인데, 우주를 배경으로 한 시리즈라서 그런지 영상에도 신경을 많이 쓴 편이다. 때문에 아이언맨 시리즈처럼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1, 2편 모두 아카데미 시상식 시각효과상의 후보로 올라갔다. 참고로 1편은 시각효과상, 분장상, 이렇게 2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되었다.

지구에서 활동하는 히어로 시리즈와 비교해 배경 설정 등이 상당히 이질적이다.[1] 예를 들어 순수 지구출신들에 비해 우주에 아는것이 방대한 토르조차도 타노스의 존재를 정확히 파악하지 못했는데, 이 시리즈에서 타노스는 공공연하게 알려져 있다.[2] 그리고 인피니티 스톤의 정의도 이 시리즈에서 처음 언급되었다. 아무래도 이 시리즈에서는 행성간 이동이 자유롭기 때문에 알려지는 우주의 정보의 양이 많아지는 것은 당연하다. 과학기술도 지구와는 차이가 많이 난다. 바로 앞에서 언급한 자유로운 행성간 이동과 그에 따른 많은 정보력으로 본다면 지구와 상당히 차이가 난다.[3] 덕분에 MCU의 전체 스토리의 메인스트림인 어벤져스와는 별개로 독자적인 스토리를 가질 계획이었으나,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서 크로스오버가 되었다.

MCU의 각 시리즈 중 유일하게 한 감독이 3편을 연이어서 맡게된 시리즈이다. 아이언맨 시리즈의 존 파브로 감독은 마블 크리에이티브 위원회에 대한 불만이 터져 3편에서 감독직에서 하차했으며, 토르 시리즈는 3편 모두 각각 다른 감독이며, 캡틴 아메리카 시리즈의 루소 형제는 2편부터 맡았다. 그만큼 마블 스튜디오에서 제임스 건 감독의 능력을 인정했다고 볼 수 있다.

3. 작품 목록[편집]

연도

제목

감독

비고

2014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Guardians of the Galaxy

제임스 건

2017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VOL.2
Guardians of the Galaxy VOL.2

제임스 건

2018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Avengers: Infinity War

루소 형제

크로스오버

2019

어벤져스 4 (가제)
Untitled Avengers Movie

루소 형제

크로스오버

2020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3 (가제)
Untitled Guardians of the Galaxy Movie

제임스 건

4. 등장 인물[편집]

5. 관련 문서[편집]

[1] 토르도 엄밀히 말하면 지구의 히어로는 아니지만 어벤져스 멤버로서 지구에서 활동했고 영화상에서 아스가르드보다 지구에서 활동한 경력이 많은만큼 지구쪽으로 묶는다.[2] 타노스의 얼굴도 정확하게 알려져있고, 심지어 로난의 부하인 코라스도 타노스를 우주 최강의 존재라고 언급한다.[3] 몇개를 더 꼽아보자면 스타로드가 가지고 있는, 쓰기만 하면 우주활동이 가능한 마스크, 목에 이식된 언어번역장치라던가, 종종 볼 수 있는 통신시스템들, 가오갤2에서 스프레이식 기계로 부서진 우주선을 수리한다거나. 소버린 종족까지 따지면 기술력이 몇단계 더 위.